"대만 선수 응원한 게 '대역죄'인가"…대만 유명 여배우 손절 나선 중국기업

레벨아이콘 헐크
조회 11 21.08.05 (목) 00:08








중국 기업들이 대만 유명 여배우 쉬시디와의 광고 계약을 잇따라 해지했다.

 

이유는 그녀가 도쿄올림픽 여자 배드민턴 단식 결승에 진출한 대만선수를 응원하는

글을 인스타그램에 올리면서 '국수'라는 단어를 썼기 때문이다.

 

'국수'는 한 국가에서 가장 뛰어난 선수. 즉 국가대표를 이르는 말이다.

 

중국 네티즌들은 대만은 국가가 아닌데 '국수'라는 표현을 썼다며 그녀를 비난했고,

그녀를 모델로 채용한 중국 기업들은 "하나의 중국을 지지한다"며 그녀와의 계약을 

잇따라 해지했다. 이번 일로 그녀가 입은 손실은 57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프로필사진
레벨아이콘 헐크 | 등록된 오늘의 한마디가 없습니다. | SINCE 2018.08.06 게시글 모두보기

댓글 작성 (0/1000)

비밀글 (체크하시면 운영자와 글 작성자만 볼 수 있습니다)

0개의 댓글과 0답글이 있습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